이디오테입 (IDIOTAPE)

이디오테입 (IDIOTAPE)
대문사진 올리기
공연사진 올려주세요!

멤버DJ: 디구루(DGURU), DJ: 제제(ZEZE), 드럼 : 디알(DR)

레이블

공식홈idiotape.com

krrr 주소이디오테입 (IDIOTAPE)

maniaDB URL이디오테입 (IDIOTAPE)

soundcloud URL

bandcamp URL

음원사이트 URL

여기를 눌러 이디오테입 의 비디오를 올려주세요!

자주 나타나는 공연장더보기

전자음악과 밴드음악의 경계를 무너뜨리며 굵고 스트레이트한 사운드와 그 폭발적인 흡입력으로 보는 이들을 광란의 절정으로 만들어내 라이브씬과 클럽씬을 자유롭게 오가는 [IDIOTAPE].
아날로그 신디사이져과 리얼드럼, 그리고 역동적인 리얼믹스로 구축되는 DGURU(디구루)와 ZEZE(제제), DR(디알)의 밴드형 유닛으로 마치 음을 그 자리서 분해시킬 듯이 감성으로 사운드를 변조하다 해체, 통합시키는 라이브 연주는 어디서도 볼 수 없는 그들만의 개성이다.
2008년 결성 후, 불과 2년 사이에 한국 일렉트로닉 뮤직씬에서 독자적인 포지셔닝을 확립해가는 무렵, 2011년 미국 SXSW, 캐나다 CANADIAN MUSIC WEEK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해외진출을 개시. 8월에 개최된 일본 SUMMER SONIC 2011 TOKYO에서는 첫날 오전이란 최악의 상황에도 불구, 단 몇 초간의 인트로 소리를 듣고 순식간에 약 3500명의 관중이 모여 들은 사태가 발생, 오직 IDIOTAPE의 음악으로만 그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아날로그 신스와 드럼의 조합으로 이뤄진 일렉트로닉 밴드. 그러나 이들의 음악은 팬들 사이에서 흔히 “록커도 춤추게 만드는”이란 표현으로 통하듯 강렬한 록의 에너지를 담고 있다. 신스가 만들어낼 수 있는 온갖 종류의 소리들 중 이디오테잎은 하필 가장 기본적인 사운드를 주로 이용한다. 모든 장식을 벗겨낸 아날로그 신스의 오실레이터가 힘 있는 리듬과 과격한 모듈레이션 속에서 굵은 선을 그리며 위험하게 춤춘다. 강렬한 루프들을 끊임 없이 풀어내는 호흡은 DJ적인 감각으로 배치되면서 단단한 타격감의 드럼과 함께, 듣는 사람을 쉴 새 없이 뒤흔든다. 때로는 서서히, 때로는 급격하게 변화하는 사운드는 연주하는 사람의 손맛이 그대로 담겨 생생한 청각적 쾌감을 이끈다. 우아하게 가공되기보다, 굵은 고압선을 직접 휘두르는 듯한 전기의 에너지가 동물적으로 꿈틀거리는 음악이다.

전기의 에너지가 동물적이라니 이상하다고? 록의 강렬함 역시 전기기타에서 나오지 않는가. 이디오테잎은 록이 가진 가장 원초적인 에너지를 신스와 일렉트로닉의 방법론으로 쏟아내는, 누구보다도 록킹한 밴드다.

함께 공연한 뮤지션

잘 아는 사람

이디오테입 에게 물어보세요!

정보수정이디오테입의 공연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