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비나 앤 드론즈

사비나 앤 드론즈
대문사진 올리기
공연사진 올려주세요!

멤버

레이블우먼앤맨스

공식홈club.cyworld.com/SAVINANDRONES

krrr 주소사비나앤드론즈

maniaDB URL사비나 앤 드론즈

soundcloud URL

bandcamp URL

음원사이트 URL

자주 나타나는 공연장더보기

사비나앤드론즈, 이름은 SAVINA라는 그녀의 세례명과 인도의 음악 시타르(sitar)에서 퉁기는 하나의 줄의 진동에의해 공명하여 울리는 소리' 라는 뜻을 가진 DRONE이라는 단어의 조합으로 즉 "사비나의 음악 그리고 그것에의해 듣는이의 가슴이 공명하여 울리는 소리 " 를 의미한다. 음악이란 소리를 내는 개체와 그것을 듣는 개체가 하나가 되었을 때 비로소 본디 진정성을 갖게된다는 그녀자신의 음악에 대한 진심과 가치관은 이렇듯 이름에서부터 드러난다. -음악을 하는것만큼 음악을 듣는것은 더없이 아니 미칠듯이 행복하다.- -그녀와의 인터뷰 중에서 이름의 의미처럼 그녀의 음악은 실로 듣는이에게 수많은 감정들과 위로를 주기에 치유와 함께 그들 스스로에게 그것을 겪어내게 하는 용기를 준다. "그녀는 고혹적이며 강렬한, 전형적인 희대의 팜므파탈이다" 거친 파도와 희뿌연 안개속에 흙모래알처럼 부서지는듯한 강렬하면서도 아련한 사운드에 계절에 바랜 낙엽처럼 깊게 물드는 보이 스컬러가 아찔한 조화를이루는 사비나앤드론즈의 음악! 초연한 목소리로 삶을 노래하는 아름다운 그녀. 이런 그녀가 음악을 하기위해서 실제로 그녀는 많은것을 얻어내거나 혹은 잃어야 했다. " 현실이 내게 요구한 냉철함에게 나의 감성은 매일 매맞고 울어댔다" 그녀가 음악을 할 수 있게된 계기는 다름아닌 죽어가는 자신이었다. 음악 없이는 결코 살 수 없었다는 그녀는 자신 내면의 울림을 느끼는것만큼 슬픈건 없었다고 조용히 고백한다. 그녀에게 음악은 간절함이었다. 그런 그녀에게 그녀 스스로가 타고난 운명의 비극 같은것이 되어버렸던것은 아닐까. 그녀의 나이 스물 셋, 그리 길지 않은 모진 삶에서의 자아의 경험은 그녀의 음악에 모순이라는 치명적인 요점으로 작용한다. 그 모순 중에 하나는 강렬한 팜므파탈의 노래에는 지극히 상반되는 그녀만의 맑고 순수한 보이스이다. 그녀의 나이에 이토록 자연스럽게 음악이 스며드는 이유. 그런 그녀이기에 가능하다는 것이 아닐런지. 그녀에게 SAVINA & DRONES 라는 이름은 숨과 같은 것. 그러기에 그녀의 음악에는 모순 이라는 요소를 덮어주는 진정성이 부여된다. 더는 버틸 수 없다라고 느끼던 그녀는 친구이자 싱어송라이터 POE 에 의해 지금의 스승이자 그녀가 소울메이트라 칭하는 프로듀서 김영준을 만나게 된다. 그녀의 음악은 트랜드와 장르에서 자유롭다. 그것을 가능하게 하는 가장 중요하고 기본이 되는 요소는 바로 그녀 자신이고 그 시작과 바탕은 바로 그녀의 프로듀서 김영준이었다. 김영준은 그녀를 " 야수 " 라고 표현한다. 그가 그녀라는 배고픈 야수를 길들이기에 음악은 무엇보다 강력한 먹이임에 충분했다. .

함께 공연한 뮤지션

잘 아는 사람

사비나 앤 드론즈 에게 물어보세요!

정보수정사비나 앤 드론즈의 공연등록